레넥톤, 사막의 도살자
Renekton, The Butcher of the Sands
880
4800
레넥톤은 강력한 공격력과 체력으로 상대방을 압도하는 챔피언으로 주로 아군 맨앞에 서게 됩니다. 마나가 아닌 분노를 사용하는 챔피언으로 분노가 쌓이면 기술들의 성능이 더욱 강회되는 특징이 있습니다.
특징
|전사, 탱커, 탈출, 치유, 기절
베스트 공략 추천 아이템
|
생명력
공격력
주문력
난이도
구분 1레벨
(레벨당 성장수치)
18레벨
최종 수치
체력 575 (+87) 2054
마나 100 (+0) 100
공격력 69 (+3.75) 132.8
공격 속도 0.665 (+2.75%) 0.976
5초당 체력회복 7.96 (+0.75) 20.71
5초당 마나회복 0 (+0) 0
방어력 35 (+4) 103
마법 저항력 32.1 (+1.25) 53.35
이동 속도 345 345
사정 거리 125 125
챔피언 소개 영상
패시브
Q
W
E
R
분노의 지배 (Reign of Anger)
레넥톤이 매번 공격할 때마다 분노를 5씩 획득합니다. 분노가 50 이상 쌓이면 스킬에 추가 효과를 부여할 수 있지만 이렇게 사용한 스킬은 분노 50을 소모합니다. 비전투 중일 때는 분노가 매 초마다 4씩 감소합니다.

레넥톤의 체력이 50% 이하일 때는 50%의 분노를 더 획득합니다.
양떼 도륙 (Cull the Meek)
분노 소모: 0 (50)
재사용 대기시간: 8초
레넥톤이 검을 휘둘러 주변의 모든 적에게 65/100/135/170/205 (+0.8 추가AD)의 물리 피해를 입히고
미니언 공격시 3/4.5/6/7.5/9 (+0.04 추가AD), 챔피언 공격시 12/18/24/30/36 (0.12 추가AD)의 체력을 50/75/100/125/150 까지 회복합니다.

양떼 도륙은 각각 챔피언 공격시 대상당 10의 분노를 얻고, 챔피언 외 대상 공격 시 대상당 2.5의 분노를 얻어 최대 30의 분노를 얻을 수 있습니다.

분노 50 추가 효과: 피해가 100/150/200/250/300 (+1.2 추가AD) 증가합니다. 치료 효과가 미니언 공격시 9/13.5/18/22.5/27 (+0.12 추가AD), 챔피언 공격시 36/54/72/90/108 (+0.24 추가AD)로, 최대 200/300/400/500/600까지 증가합니다. (범위: 450)
무자비한 포식자 (Ruthless Predator)
분노 소모: 0 (50)
재사용 대기시간: 13/12/11/10/9초
챔피언 공격 시 분노 10을 얻습니다.

레넥톤의 다음 공격이 두 번 명중하여 적에게 10/30/50/70/90 (+1.5AD)의 물리 피해를 입히고 0.75초 동안 기절시킵니다. 각 공격은 명중 시 발생 효과가 적용됩니다.

분노 50 추가 효과: 레넥톤이 적의 보호막을 파괴하고, 세 번 공격하여 적에게 15/45/75/105/135 (+2.25AD)의 물리 피해를 입히고 대상을 1.5초 동안 기절시킵니다. (사정거리: +50)
자르고 토막내기 (Slice and Dice)
분노 소모: 0 (50)
재사용 대기시간: 18/17/16/15/14초
자르기: 레넥톤이 돌격하여 40/70/100/130/160 (+0.9 추가AD)의 물리 피해를 입힙니다. 적을 맞히면 4초 이내에 토막내기를 쓸 수 있습니다.

토막내기: 레넥톤이 돌격하여 30/60/90/120/150 (+0.9 추가AD)의 물리 피해를 입힙니다.

자르기와 토막내기는 각각 챔피언 공격시 대상당 10의 분노를 얻고, 챔피언 외 대상 공격 시 대상당 2의 분노를 얻어 최대 30의 분노를 얻을 수 있습니다.

토막내기 - 분노 50 추가 효과: 피해가 70/115/160/205/250 (+1.35 추가AD)로 증가합니다. 피격당한 적은 4초 동안 방어력이 25/27.5/30/32.5/35% 감소합니다. (사정거리: 550)
강신 (Dominus)
재사용 대기시간: 120초
레넥톤이 15초 동안 어둠의 기운으로 자신을 감싸며 250/500/750의 체력과 20의 분노를 얻습니다. 스킬이 활성화되어 있는 동안 레넥톤은 근처의 적들에게 40/80/120 (+0.1AP)의 마법 피해를 입히고 초당 5의 분노를 획득합니다.
불길에 그을린 슈리마 사막에서 다시 일어선 무시무시한 분노의 초월체, 레넥톤. 한 때 그는 슈리마 최고의 전사로서 무수한 전쟁을 승리로 이끌었다. 하지만 슈리마의 몰락과 함께 사막 아래 무덤 속에 갇혔고, 강산이 변하는 억겁의 세월을 어둠 속에서 보내면서 서서히 광기에 굴복해 갔다. 다시 자유의 몸이 된 레넥톤이 원하는 것은 단 하나, 자신을 가둔 형에 대한 복수뿐이다.

레넥톤은 싸우기 위해 태어났다. 유년 시절 레넥톤은 싸움을 몰고 다녔다. 겁이라곤 눈곱만큼도 없었고, 나이 많은 형들에게도 기죽지 않았다. 그 어떤 모욕도 그냥 넘어가지 못하는, 지기 싫어하는 자존심 덕분이었다. 한 번 밖에 나갔다 하면 새로운 상처와 멍이 생긴 채로 집에 돌아오곤 했다. 공부벌레 형은 영 못마땅한 기색이었지만 레넥톤은 싸움을 즐겼다.

나서스가 명문 ‘태양의 신학교’ 입학생으로 발탁되어 집을 떠난 뒤, 레넥톤의 폭력 행위는 형의 부재 속에서 더욱 심각해져만 갔다. 가끔 고향을 찾을 때마다 나서스는 길거리에서 싸움질을 하고 피를 흘리며 귀가하는 동생을 보면서 간담이 서늘해졌다. 그는 레넥톤의 폭력성이 감옥살이나 죽음으로 이어질 것을 걱정하여 레넥톤이 슈리마군에 입대할 수 있도록 도와 주었다. 레넥톤은 군인이 되기엔 아직 너무 어린 나이였지만 나서스의 영향력 덕분에 아무런 걸림돌 없이 입대할 수 있었다.

군대에서의 훈련과 조직생활은 레넥톤에겐 축복이었다. 몇 년 지나지 않아 그는 슈리마에서 가장 무섭고 유능한 전쟁 지도자 중 한 명이 되었고, 제국의 영토 확장을 위해 몇 번이고 최전선에서 싸웠다. 그는 거칠고 사나운 만큼, 신의 있고 용감한 것으로도 잘 알려졌다. 나서스는 장군으로서 뛰어난 기량을 발휘해 훈장을 받았고, 두 형제는 수많은 전쟁에서 함께 싸우며 돈독한 관계를 유지했다. 기질의 차이와 잦은 의견 대립은 큰 문제가 되지 않았다. 나서스는 전략, 군수, 역사 분야에, 레넥톤은 교전에 탁월한 재능이 있었다. 나서스가 전략을 짜면 레넥톤은 실전에 나아가 승리를 일궈내었다.

레넥톤은 슈리마 국경의 산길에서 벌어진 불리한 전투에서 승리를 거둔 후 ‘슈리마의 수장’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침략군은 남쪽 해안으로 침투해 외딴 도시 주레타를 공격하려 했다. 바로 저지하지 않으면 주레타는 함락하고 시민들은 학살될 것이 분명했다. 레넥톤과 몇 안 되는 병사들은 백성들을 대피시킬 시간을 벌기 위해 열 배나 많은 적군과 대치했다. 승리는커녕 아무도 레넥톤이 살아 돌아오리라 생각지 못했던 전투였다. 하지만 레넥톤은 하루 밤낮 동안 끈질기게 고지를 사수했고, 나서스가 이끄는 지원 병력이 도착할 때까지 버틸 수 있었다. 전원이 부상을 입고, 살아 서 있는 병사의 수가 손에 꼽힐 정도로 치열한 접전이었다. 레넥톤은 영웅으로 칭송되었다.

레넥톤은 수십 년 동안 최전선에서 싸우면서 단 한 번도 패한 적이 없었다. 그는 존재만으로 아군에게 귀감이 되었고, 적군에겐 공포를 불러 일으켰다. 연이은 승리로 레넥톤의 명성은 하늘을 찔렀고, 그가 출전한다는 소식을 듣자 마자 적국이 항복을 선언하여 검 한 번 휘두르지 않고 승리를 거두는 일도 왕왕 생겨났다.

무수한 전투로 굳은 살이 배기고 중년에 접어들어 머리가 희끗할 무렵, 레넥톤은 형의 병중 소식을 전해 들었다. 서둘러 수도로 돌아가 다시 만난 형은 예전의 모습을 찾아볼 수 없을 만큼 야위어 있었다. 먼 옛날 귀족의 씨를 말렸다고 전해지는 부패의 저주와 같은 불치의 병환이었다.

그러나 나서스의 위대한 업적만큼은 바래지 않은 채로 온 나라의 인정을 받았다. 그는 훌륭한 장군이기도 했지만 대도서관의 관장이자 슈리마 최고의 문학가이기도 했다. 태양의 신은 나서스를 위한 초월 의식을 진행하라고 사제단을 통해 뜻을 밝혔다.

초월 의식을 보기 위해 도시 전체가 한 자리에 모였지만, 병이 깊어진 나서스는 초월의 제단으로 향하는 계단을 끝까지 올라갈 힘이 없었다. 레넥톤은 사랑하는 형을 위해 죽음을 불사했다. 태양 원판의 신성한 에너지로 인해 자신은 흔적도 없이 사라질 걸 알면서도, 두 팔로 형을 들어 안고 남은 계단을 올라갔다. 형이 살 수만 있다면 목숨 따윈 아무래도 상관 없었다. 레넥톤은 뛰어난 군인이었지만 결국 군인일 뿐이었고, 형은 최고의 학자이자 사상가이자 장군이었다. 레넥톤은 슈리마에 나서스가 필요하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었다.

하지만 레넥톤은 파괴되지 않았다. 태양 원판의 눈부신 빛 속으로 두 형제가 모두 떠올라 다시 태어나기 시작했다. 빛이 가셨을 때, 군중의 눈 앞에는 장대한 두 초월체가 서 있었다. 나서스는 단단한 몸에 자칼 형상의 머리를 하고 있었고, 레넥톤은 거대한 악어의 모습을 하고 있었다. 두 형제 모두 어울리는 형상이었다. 자칼은 가장 영리하고 총명한 짐승으로 널리 알려져 있었고, 악어의 대담한 공격 방식은 레넥톤에게 완벽하게 들어맞았다. 슈리마는 이 두 반인반수가 제국의 새로운 수호자가 된 것에 감사를 올렸다.

훌륭한 전쟁 영웅이었던 레넥톤은 초월체가 된 후, 필멸자로선 상상도 못할 새로운 힘까지 갖추게 되었다. 그는 그 어떤 보통의 존재보다 강하고 빨랐으며 고통도 거의 느끼지 않았다. 초월체는 불멸의 존재는 아니었지만 수명이 매우 길어 수백 년 동안 제국을 위해 일할 수 있었다.

레넥톤이 총사령관을 맡은 슈리마군은 무적의 군대가 되었다. 그는 원래도 무자비한 지휘관이자 포악한 전사로 잘 알려져 있었는데, 초월 의식 이후엔 가공할 위력을 갖게 되었다. 레넥톤의 지휘 아래 슈리마군은 수많은 유혈전쟁에서 승리를 거뒀고, 단 한 번이라도 상대에게 자비를 베풀거나, 상대로부터 자비를 바라는 법이 없었다. 레넥톤의 전설은 제국의 국경을 넘어 널리 퍼져나갔고, 적군들은 그를 ‘사막의 도살자’라 칭했다. 레넥톤이 듣기에도 싫지 않은 별명이었다.

나서스를 비롯한 몇몇 이들은 초월체가 된 레넥톤의 인간성에 의구심을 품기도 했다. 레넥톤은 해가 갈수록 잔인해져 살육을 일삼았고, 사람들은 전쟁이라는 미명 하에 그가 저지른 갖가지 잔혹행위를 놓고 수군거렸다. 그럼에도 레넥톤은 슈리마의 충실한 수호자였고 수백 년 동안 제국의 안보와 번영을 지키며 여러 대의 황제를 섬겼다.

아지르 황제의 재위 기간 중 어느 날, 마력의 불덩이가 지하 감옥 안 마법 석관에서 탈출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불덩이는 한 마을을 초토화시킨 뒤 사막을 가로질러 동쪽으로 도주했다. 레넥톤과 나서스는 이 전설의 괴물을 포획하기 위해 길을 나섰다. 두 형제가 자리를 비운 사이 젊은 황제 아지르는 마법사 제라스의 계략에 넘어가 초월 의식을 치렀다. 결과는 참혹했다.

레넥톤과 나서스는 수도에서 하루 거리만큼이나 떨어져 있었는데도 황제의 초월 의식이 불발되었을 때 그 충격의 여파를 느낄 수 있었다. 무시무시한 일이 일어났음을 짐작하고 서둘러 돌아갔을 때 슈리마의 찬란한 수도는 이미 폐허가 되어 있었다. 아지르가 죽고, 도시의 백성들도 거의 모두 목숨을 잃은 후였다. 힘을 빼앗긴 태양의 원판도 추락하고 있었다. 잔해의 한가운데에서 두 형제는 사악한 에너지의 소용돌이가 된 제라스를 발견했다.

두 형제는 고대의 불덩이를 잡아 두었던 마법 석관에 제라스를 가두려 했다. 하루 밤낮을 꼬박 싸웠지만 제라스의 위력을 압도할 순 없었다. 제라스는 석관을 부수고, 태양 원판에서 빨아들인 힘으로 마법 공격을 가해 왔다. 접전이 벌어지는 동안 태양 원판은 땅으로 완전히 떨어져 버렸다.

제라스를 파멸시킬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닫고 레넥톤은 깊고 깊은 ‘황제의 능’ 속으로 그를 끌고 들어간 뒤 형에게 고분을 영원히 봉인해 달라고 외쳤다. 제라스를 막을 다른 묘안이 없음을 알고 나서스는 마지 못해 동생의 뜻을 따랐다. 레넥톤과 제라스가 어둠 속으로 멀어져 가는 동안 나서스는 무덤이 다시는 열리지 않도록 단단히 봉했다.

제라스와 레넥톤은 어둠 속에서 싸움을 이어갔다. 그들의 기나긴 싸움이 계속되는 동안 바깥 세상에서는 슈리마의 거대 문명이 붕괴되어 모래 먼지와 함께 흩어졌다. 제라스는 사악한 거짓말을 속삭였고, 그의 악의와 영겁의 어둠은 수세기에 걸쳐 레넥톤의 영혼을 잠식해 갔다. “네 형은 네 성공을 시기했지. 초월도 함께 하고 싶지 않아 했어. 네 형은 널 일부러 가둔 거야.”

레넥톤의 정신에 시나브로 금이 가기 시작했다. 제라스는 그 틈을 놓치지 않고 점점 더 깊이 쐐기를 박았다. 광기에 굴복한 레넥톤은 어디까지가 현실이고 어디부터가 상상인지 분간하지 못하는 지경이 되었다.

그로부터 수천 년 후, 용병 시비르가 ‘황제의 능’을 발견하여 봉인을 해제했고, 레넥톤과 제라스는 자유의 몸이 되었다. 레넥톤은 분노로 포효하며 형의 냄새를 찾아 슈리마 사막 위를 질주했다.

레넥톤은 자신을 버린 배반자 나서스를 처치하겠다는 일념으로 사막을 떠돌기 시작했다. 지난 날 의기양양하던 명예로운 영웅의 모습이 엿보이는 순간은 찰나에 불과할 뿐, 이제 레넥톤은 증오와 광기에 사로잡혀 피와 복수를 갈구하는 미친 야수와 다를 바가 없다.
레넥톤 기본 스킨 - 일러스트
입수방법: 기본
레넥톤 기본 스킨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기본
은하계 레넥톤 - 일러스트
입수방법: 520RP
은하계 레넥톤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520RP
아웃백 레넥톤 - 일러스트
입수방법: 520RP
아웃백 레넥톤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520RP
핏빛 분노 레넥톤 - 일러스트
입수방법: 975RP
핏빛 분노 레넥톤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975RP
룬 전쟁 레넥톤 - 일러스트
입수방법: 975RP(한정판)
룬 전쟁 레넥톤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975RP(한정판)
수영장 파티 레넥톤 - 일러스트
입수방법: 975RP
수영장 파티 레넥톤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975RP
용광로 레넥톤 - 일러스트
입수방법: 975RP
용광로 레넥톤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975RP
선사시대 레넥톤 - 일러스트
입수방법: 750RP
선사시대 레넥톤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750RP
SKT T1 레넥톤 - 일러스트
입수방법: 975RP(한정판)
SKT T1 레넥톤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975RP(한정판)
레넥토이 - 일러스트
입수방법: 750RP
레넥토이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750RP
마법 공학 레넥톤 - 일러스트
입수방법: (마법공학 제작대)
마법 공학 레넥톤 - 게임내 이미지
입수방법: (마법공학 제작대)

이 챔피언에 대한 여러분의 평가를 남겨주세요!

내가 생각하는 챔피언 점수는?

롤 인벤 유저들의 평가

참여자 : 0

0점

추천 챔피언 공략

코멘트

코멘트(0)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